사진=양팡 인스타그램

 

아프리카 TV의 유명 BJ 양팡(본명 양은지)에게 거액을 후원한 한 팬이 극단적 선택을 시도했다는 보도가 나왔다. 

지난 22일 인사이트를 참고하면 최근 양팡에게 아프리카TV를 거쳐 3000만원상당의 별풍선을 쏜 팬 A씨는 이날 극단적인 선택을 시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A씨는 양팡에게 3000만원을 후원한 뒤 같이 식사하자고 제안했지만 거절당했다. 

A씨는 인사이트에 "열혈팬은 전통적으로 소원권이라는 것을 수령하는데, 양팡에게 식사를 하자고 했지만 들어주지 않았다"며 "금전적 피해보다 약속 이행을 하지 않았다는 배신감과 상실감이 크다"고 전하기도 했다. 그렇게 말하면서 A씨는 "천호대교로 가서 투신하겠다"고 밝힌 후 이를 행동으로 옮겼다. 

 



다행히 그는 해당 매체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구조대에 의해 구조되었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양팡은 아프리카TV와 유튜브에서 활동 중인 1인 크리에이터로 유튜브 구독자 수 200만명을 보유하고 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구글 플러스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BELATED ARTICLES

more